[IT정보] 모니터 케이블 단자(D-sub, DVI, HDMI, DP) 확인하기

반응형
반응형

안녕하세요. 초보아빠 YangDaddy입니다. 오늘은 매번 헷갈리고 알지도 못하는 모니터 케이블 단자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옛날에는 파란색의 VGA 케이블단자만 알면 되었지만, 지금은 상당히 많은 단자들이 존재합니다. 모니터나 TV등으로 영상, 음향을 보내는 케이블단자가 상당히 많아서 헷갈리는 경우가 있어서 정리를 할 필요가 있습니다. 

TV보다는 PC모니터를 고를 때 D-sub, DVI, HDMI, DP 등의 용어를 써가며 호환한다는 글을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PC의 그래픽카드 출력단자에서도 역시 이러한 종류의 단자를 사용하며 판매를 하고 있습니다. 그래픽카드와 모니터에 서로 같은 단자가 없거나 그 단자 케이블이 없을 때 단자간 전환 케이블이나 전환 젠터를 어떤 걸 써야 하나 고민을 하는 경우도 굉장히 많습니다. 또한 본인에게 맞는 경우의 단자나 젠터를 구매하는 것은 결코 손쉬운 방법이 아닙니다.

그래서 각 단자를 간단하게 살펴보는 시간을 갖고, 어떤 제품들이 있는지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케이블단자별 사진정리 (편집:YangDaddy)

1. D-sub (D-subminiature) 단자

D-sub 단자는 아날로그 타입으로 영상을 입출력하는 방식을 말합니다. D-sub 단자도 발전함에 따라 여러 Pin을 사용했으나 요즘 모니터와 PC에 사용되는 것은 동일합니다. 

D-sub 단자의 입력부 모습과 출력부 모습은 다음과 같습니다. 

D-sub 입력부와 출력부 모습

좌측에 있는 것이 PC나 모니터에 달려있는 D-sub 단자부분(F)이고, 우측부분이 그 양쪽을 연결하는 D-sub 케이블단자(M)입니다. D-sub단자는 아날로그 타입의 신호만을 주고 받기 때문에 디지털 신호를 받을 수 없다고 합니다. 그리고 영상만 송수신이 가능하므로 모니터 등에 스피커가 있더라도 오디오 케이블을 별도로 연결해 주어야 하는 불편한 점이 있습니다. D-sub단자는 보통 1920x1200p 이하의 모니터 해상도에 사용되고 있습니다. 요즘 출시되는 모니터에서 잘 사용되지 않습니다. 

2. DVI (Digital Visual Interface) 단자

DVI는 디지털 신호방식의 영상을 입출력하는데 사용되는 단자입니다. 다만 DVI는 DVI-I와 DVI-D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DVI-I는 디지털 신호와 아날로그 신호를 모두 송수신할 수 있습니다. DVI-D는 디지털 신호만을 송수신한다고 합니다. 

DVI는 Single단자와 Dual단자로 나뉩니다. Single단자는 1920x1200p(60Hz)해상도까지 지원한다고 합니다.  Dual단자는 최대 2560x1600p(60Hz)의 해상도까지 지원을 한다고 합니다. 따라서 만약 FHD(1920x1080p)에서 144Hz의 주파수로 모니터를 이용하려는 경우 Dual단자를 이용해야 합니다. 그렇다면 DVI단자의 모습은 어떤지 궁금합니다.

DVI-I 단자 모음

맨 왼쪽에 DVI-I(F)단자는 총 (24+5)pin의 모양을 가진 단자입니다. 중앙에 있는 것은 DVI-I Single(M) 단자이고, 오른쪽의 사진은 DVI-I Dual(M) 단자의 모습입니다. 

DVI-D 단자 모음

맨 왼쪽의 모습은 DVI-D(F) 단자의 모습입니다. DVI-I와는 다르게 총 (24+1)pin의 단자입니다. DVI-D(M)의 경우도 Single단자와 Dual단자로 나뉩니다. 

양자의 호환성을 보면 DVI-I는 (24+5)pin단자이고, DVI-D는 (24+1)pin단자입니다. DVI-I(M)단자는 DVI-D(F)에 연결할 수 없으나, DVI-D(M)단자는 DVI-I(F)단자에 연결을 할 수 있습니다. 이 점을 꼭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3. HDMI(High Definition Multimedia Interface) 단자

HDMI단자는 AV 가전업체들이 D-sub나 DVI단자의 크기로 인하여 불편하다는 이유로 나온 규격입니다. 오늘날 TV등 가전업체에서 흔하게 사용하고 있는 단자이기도 합니다. HDMI기술도 디지털신호를 주고 받는다는 점에서 DVI와 같고, D-sub와는 다릅니다. 그러나 HDMI단자의 특징은 이전 기술인 D-sub나 DVI와 다르게 영상뿐만 아니라 음성신호도 송수신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심지어 최근버전에서는 인터넷 데이터의 송수신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HDMI(M)단자는 A형, C형, D형, E형 그리고 B형으로 나뉩니다. 그 크기가 모두 HDMI(F)의 단자의 사이즈에 따라 결정이 됩니다. HDMI기술의 발전에 따라서 그 버전이 계속 발전하여 왔다고 합니다. 

4. DisplayPort (DP) 단자

DP단자는 AV기기업체들이 주도하여 만든 HDMI가 사용료를 내고 하는 점에서 불만이 쌓여서 PC업체 주도로 새롭게 만든 규격이라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PC나 노트북에서 DP단자의 사용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합니다. DP단자도 HDMI단자와 같이 디지털신호로 영상뿐만 아니라 음향도 송수신이 가능한 단자입니다.

DP(F)단자의 모습을 보면 좌측은 일반크기의 DP(F)단자이고, 우측은 Mini DP(F)단자입니다.

DP(M) 케이블 단자를 보면 좌측이 일반크기의 DP(M)이고, 우측이 Mini DP(M)입니다.

5. 전환케이블 또는 전환젠더

D-sub단자는 아날로그 방식으로 신호를 교환하며, 나머지 DVI, HDMI, DP단자는 디지털방식으로 신호를 교환합니다. 따라서 DVI, HDMI, DP단자는 D-sub단자와 젠더를 통해서 호환이 되지 않습니다. 간혹 쇼핑몰에서 상호 전환젠더나 케이블을 파는 경우가 있는데 대부분의 호환이 불가능합니다. (다만, DVI-I는 아날로그 신호도 교환가능하므로 DVI-I to D-sub 전환 케이블이나 젠더는 사용이 가능합니다.)

반면 DVI와 HDMI, DP단자는 모두 디지털 신호를 사용하므로, 각 상호간에 젠더나 전환케이블을 통하여 호환이 가능합니다. 다만 각 전송방식에 따른 출력의 한계가 있기 때문에, 예를들어 HDMI단자에서 입력되는 신호를 DVI단자로 출력하는 경우에 비록 HDMI에서 4K해상도를 지원하더라도 DVI단자에서는 FHD 정도로 밖에 수신하지 못합니다. 

이렇게 D-sub, DVI, HDMI, DP단자에 대해서 간략하게 살펴보았습니다. 아무쪼록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